기사제목 "일본 전통의상으로 즐기는 다카야마 산책 즐거워"
보내는분 이메일
받는분 이메일

"일본 전통의상으로 즐기는 다카야마 산책 즐거워"

기사입력 2022.08.04 09:30
댓글 0
  •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yyyyyImage3.jpg

 

'작은 교토'라는 별칭으로 불리우는 기후현 다카야마의 거리를 기모노 차림으로 산책하는 관광객들. 

 

다카야마는 16세기 말에 건축된 400년 이상 된 가옥들이 옛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전통미 가득한 산중 도시로, 특히 JR다카야마역에서 걸어서 10분 여의 산마치스지(三町筋) 일대에는 전통가옥이 늘어서 약 400년 전 과거의 일본을 엿볼 수 있어 관광명소로 사랑받고 있다. 

 

전통거리를 즐기는 방법도 각양각색이다. 산마치스지 내 양조장에서 기 백년을 이어온 사케를 시음해 볼 수 있고 전통 목공예 공방에선 에도시대의 정취를 담은 장식품들이 관광객들의 지갑을 유혹한다. 

 

서브01_다카야마_산마치스지.jpg

 

일본 전통 의상인 기모노나 유카타도 빼놓을 수 없다. 다카야마 시내에 자리한 온천여관에 숙박하면 무료로 산책용 유카타(여름용 기모노)를 대여해 주는데, 유카타에 전통 목제신발인 게타를 신고 산마치스지의 전통거리를 걷노라면 기분은 이미 400년 전 에도시대의 다카야마로 전이되고 만다.  (사진제공 : 기후현, 다카야마시)

<저작권자ⓒ일본관광신문-日本観光新聞 & enewsjapan.com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 >
 
 
 
 
  • 일본관광신문-日本観光新聞  |  창간일 : 2004년 3월 30일  |  발행인 : 이한석  |  (우)03167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68, 진흥빌딩 3층
  • 사업자등록번호 : 202-81-55871  |  정기간행물 등록번호 : 서울 라 09528(2004.3.19)
  • 대표전화 : 02-737-0534 [오전 9시~오후6시 / 토, 일, 공휴일 제외(12시~1시 점심)]  |  news@japanpr.com
  • Copyright © 1997-2020 (주)인터내셔날 커뮤니케이션 all right reserved.
일본관광신문-日本観光新聞의 모든 콘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전제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